건강정보

  • 의학뉴스
  • 건강강좌
  • 의약정보
  • 질병정보
  • 진료안내_외래  및 입원절차 증명서 발급안내
  • 진료예약_간편하게 진료를 예약하세요.
  • 종합검진센터_당신의 건강을 체크해 드립니다.
  • 고객센터_문의사항은 언제나 전화주시기 바랍니다. 친절하게 알려드립니다. 061-280-3000~5
  • 접수 및 진료시간(평일 : 오전08:30~오후18:00 토요일 : 오전08:30~오후12:30 점심 : 오후12:30~오후14:00)
  • 응급의료센터(24시간 진료 : 연중무휴)
튼튼한 내가족의 건강 설계, 빈틈없는 건강유지!

의학뉴스

건강정보_의학뉴스


게시판 뷰페이지
뷰페이지
제목 뽀로로?짱구 등 어린이음료, 충치/비만우려
작성자명 관리자 등록일 2016-05-09  [ 조회수 : 3602 ]
첨부파일 -

뽀로로, 짱구, 로보카 폴리 등 어린이들이 열광하는 만화 캐릭터를 앞세운 어린이 음료들이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한국소비자원과 공정거래위원회가 대형할인점에서 판매하는 어린이음료 17개 제품을 대상으로 pH(산도) 및 당 함량, 세균 증식 시뮬레이션 시험 등을 실시한 K-컨슈머리포트 결과를 3일 발표했다. 등산화, 변액연금보험에 이은 세번째 연구 결과다.

콜라와 유사한 산도(pH), 당 함량도 높아 비만 우려

어린이음료

어린이음료 17종의 산도를 확인한 결과 콜라, 사이다 등 탄산음료의 산도(pH 2.4~3.3)와 유사한 수준인 pH 2.7~3.8로 측정됐다. 음료 제조업체들은 맛을 좋게 하고 청량감을 높여주기 때문에 산도를 낮게 맞춘 음료를 개발하고 있으나, 산도가 pH 5.5이하 상태로 지속되면 치아의 보호막인 에나멜층이 손상돼 충치가 생기기 쉽다. 특히 어린이들은 치아가 미숙하고 어른에 비해 상대적으로 음료를 입에 머금고 있는 경향이 있는 점을 고려할 때 산도가 낮은 음료는 좋지 않을 수 있다.

17종의 어린이 음료 모두 설탕, 과당과 같은 당을 주성분으로 하고 있었으며 상당수가 감미료 등을 첨가하여 단맛을 강화시키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코카콜라음료㈜의 ‘쿠우오렌지’의 경우 한 병당 38g으로 당 함량이 가장 높았다. (주)농심의 ‘카프리썬 오렌지맛’(23g), (주)상일의 ‘유기농아망오렌지’(21)g, 조아제약(주)의 ‘튼튼짱구’(20g) 등 4개 제품은 한 병당 당 함량이 17g을 초과하여 아동 비만을 초래할 우려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웅진식품의 ‘자연은 튼튼’과 한국인삼공사의 ‘아이키커 사과’의 경우 당 함유량이 10g으로 조사대상 품목 가운데 가장 낮았다.

참고로 식약청 고시에 따르면 어린이음료 중 1회 제공량당 단백질 함량이 2g미만이면서 당 함량이 17g을 초과한 제품은 ‘고열량∙저영양 식품’으로 분류된다. ‘고열량∙저영양 식품’으로 분류될 경우 학교 매점이나 인근에서의 판매 금지, TV광고 제한 등의 규제가 따르게 되는데, 일부 제조사들은 1회 제공량을 한 병의 절반으로 표시함으로써 법 위반을 피하는 ‘꼼수’를 쓰는 것으로 조사됐다.
일례로 조아제약㈜의 ‘튼튼짱구’는 1병의 절반인 150mL를 1회 제공량으로 표시하여 규제를 살짝 벗어났다. 하지만 통상적으로 음료 한 병이나 한 캔은 한번에 마시는 경우가 많으므로 전체 용량인 300mL를 ‘1회 제공량’으로 표시하는 것이 맞다는 것이 한국소비자원측의 주장이다.

마시고 남은 음료 상온 보관 시 변질되어 배탈, 설사 유발할 수도
17개 음료 중 13개가 뚜껑 윗부분을 손으로 잡아올린 후에 빨아 마시고, 마시지 않을 때는 다시 닫을 수 있는 피피캡 뚜껑으로 돼 있어 어린이들이 여러 번 나눠 마실 수 있도록 돼 있다. 그러나 이러한 경우 아이들 입 속의 침이 내부로 들어가 세균이 번식할 우려가 있다.

실제 실험 결과, 4시간이 지나자 1mL당 일반세균 수가 1백만CFU(세균 계수 단위)를 넘어서 미생물학적으로 초기 부패 상태가 됐다. 특히 33℃에서는 3시간만 지나도 초기 부패단계로 진입하는 것으로 나타나, 무더운 하절기가 더욱 우려되는 상황.

한국소비자원측은 음료로 인한 식중독 위험을 줄이기 위해 한번에 모두 마시기 적합한 양으로 음료를 제조하는 것이 좋다”며 소비자들이 충분한 정보를 가지고 선택할 수 있도록 ‘식품 등 표시기준을 잘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출처: 건강을 위한 첫걸음 하이닥 (www.hidoc.co.kr)

목록  인쇄
   
검색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명 작성일 조회
164 ‘비만’이 ‘편두통’ 위험을 키운다? 관리자 2017-09-29 2780
163 여름철 건강을 위협하는 3대 질병 관리자 2017-07-23 2363
162 덥다고 에어콘? 면역력 떨어지는 노인 ‘폐렴’ 주의 관리자 2017-06-05 3057
161 흡연, ‘습관’이 아니라 ‘질병’ 관리자 2017-05-13 2457
160 젊게 사는 비결, ‘습관’에 달렸다 관리자 2017-05-09 2513
159 뼈에 구멍이 송송 ‘골다공증’, 이렇게 예방하자 관리자 2017-05-07 2647
158 50대 중년남성, ‘알코올성 간질환’ 주의보 관리자 2017-04-30 2537
157 휴대전화 전자파, 통화 연결시 가장 많이 발생 관리자 2017-04-26 3299
156 황사, 삼겹살 효과없고 흡연은 ‘독’된다 관리자 2017-04-24 2471
155 면역력을 키우는 10가지 tip 관리자 2017-04-03 275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