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정보

  • 의학뉴스
  • 건강강좌
  • 의약정보
  • 질병정보
  • 진료안내_외래  및 입원절차 증명서 발급안내
  • 진료예약_간편하게 진료를 예약하세요.
  • 종합검진센터_당신의 건강을 체크해 드립니다.
  • 고객센터_문의사항은 언제나 전화주시기 바랍니다. 친절하게 알려드립니다. 061-280-3000~5
  • 접수 및 진료시간(평일 : 오전08:30~오후18:00 토요일 : 오전08:30~오후12:30 점심 : 오후12:30~오후14:00)
  • 응급의료센터(24시간 진료 : 연중무휴)
튼튼한 내가족의 건강 설계, 빈틈없는 건강유지!

의학뉴스

건강정보_의학뉴스


게시판 뷰페이지
뷰페이지
제목 패스트푸드점 근처에 사는 여성은 살 찌기 쉽다
작성자명 관리자 등록일 2015-11-21  [ 조회수 : 2255 ]
첨부파일 -
패스트푸드 음식점 근처에 사는 사람들이라고 해서 모두 살찔 위험이 높은 것은 아니지만, 적어도 여성들은 몇 kg 더 찌기 쉽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연구팀은 1971년부터 2001년까지 실시된 프레이밍햄 심장연구 코호트 연구(the Framingham Heart Study Offspring Cohort)에 참가한 사람들에 관한 30년간의 데이터를 분석했다. 이 코호트 연구는 심장 건강과 체중과의 상관성을 알아보기 위해 미국 매사추새츠주 프레이밍햄 지역 인근에 사는 주민들을 대상으로 이뤄진 연구다.
 
그 결과, 대체로 패스트푸드 음식점과 체질량지수(BMI)와의 일관된 관련성은 없었으나 패스트푸드점 근처에 사는 여성들은 다소 영향을 미친 것으로 조사됐다.

패스트푸드논문 저자인 제이슨 블록 교수는 “이번 연구는 어디에 사느냐가 중요한 것보다는 무엇을 먹느냐가 더 중요하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언론 인터뷰에서 밝혔다.

블록 박사는 남녀 모두 체질량지수가 높게 나오는 요인으로, 금연, 고령, 결혼, 하루에 2단위 이상 음주 등은 해당되지 않으나 단, 여성의 경우 고등교육을 받았는지 여부는 높은 체질량지수와 관련있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학술지 ‘미국역학저널’ 최신호에 게재될 예정이며, 미국 의학뉴스 사이트 헬스데이가 4일자로 보도했다.


출처: 건강을 위한 첫걸음 하이닥 (www.hidoc.co.kr)

목록  인쇄
   
검색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명 작성일 조회
94 동안 얼굴을 위해서는 ‘보톡스’보다 ‘미소’ 관리자 2015-11-21 2393
93 비만인에 당뇨-고지혈증-고혈압 동반 위험 2배↑ 관리자 2015-11-21 2278
92 직장인 절반 이상 건망증 심하다..스트레스 요인 관리자 2015-11-21 2188
91 얼굴에 있는 점이나 흉터, 취업의 걸림돌? 관리자 2015-11-21 2243
90 감자는 치즈와 함께 드세요 관리자 2015-11-21 2267
89 가습기살균제 강제 회수..폐손상 등 위해성 확인 관리자 2015-11-21 2200
88 뱃살 빼려면 견과류 많이 먹어라 관리자 2015-11-21 2292
87 돌연사 요인 심근경색 미리 진단할 수 있다 관리자 2015-11-21 2210
패스트푸드점 근처에 사는 여성은 살 찌기 쉽다 관리자 2015-11-21 2256
85 대사증후군 있으면 요로결석 위험 70% 증가 관리자 2015-11-21 228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