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정보

  • 의학뉴스
  • 건강강좌
  • 의약정보
  • 질병정보
  • 진료안내_외래  및 입원절차 증명서 발급안내
  • 진료예약_간편하게 진료를 예약하세요.
  • 종합검진센터_당신의 건강을 체크해 드립니다.
  • 고객센터_문의사항은 언제나 전화주시기 바랍니다. 친절하게 알려드립니다. 061-280-3000~5
  • 접수 및 진료시간(평일 : 오전08:30~오후18:00 토요일 : 오전08:30~오후12:30 점심 : 오후12:30~오후14:00)
  • 응급의료센터(24시간 진료 : 연중무휴)
튼튼한 내가족의 건강 설계, 빈틈없는 건강유지!

건강강좌

건강정보_건강강좌


게시판 뷰페이지
뷰페이지
제목 손톱으로 칠판 긁는 소리에 경악하는 이유는?
작성자명 관리자 등록일 2015-11-21  [ 조회수 : 2227 ]
첨부파일 -
분필이나 손톱으로 칠판 긁는 소리를 상상하는 것만으로도 소름끼치는 이유가 밝혀졌다.

인간의 귀 모양 자체가 분필이나 손톱으로 칠판을 긁을 때 나는 고음의 소리들을 더욱 증폭시킨다는 연구결과가 최근 발표됐다. 게다가 이와 같이 듣기 거슬리는 소리들을 상상하는 것만으로도 스트레스 수치가 올라가고 불쾌감이 높아진다고 한다.

이를 조사한 연구팀에 따르면 손톱으로 칠판을 긁는 소리들은 2000~4000헤르츠 사이의 주파수대역의 소리들로 인간이 들을 수 있는 가장 높은 음역을 나타낸다고.
연구진은 인간의 귀가 특히 이와 같이 매우 높은 소리들에 민감하기 때문이라고 주장한다. 그 이유 중의 하나는 귀 속 터널이 해부학적으로 이와 같은 주파수의 소리들을 증폭시키는 구조로 생겨져 있기 때문. 연구진이 손톱으로 칠판 긁는 소리에서 나는 음높이(pitch)에 관한 정보들을 레코딩 작업을 통해 제거한 뒤 사람들에게 들려주자, 사람들은 그 소리들은 더 편안하게 느낀 것으로 평가했다.

손톱으로이번 실험을 연구한 독일 쾰른대학교 마이클 오헬러(Michael Oeheler) 교수는 “사람의 가청(可聽)영역의 최상위에 있는 주파수들이 이와 같은 소리들을 불쾌하게끔 만드는 데 큰 역할을 하는 것으로 생각된다. 하지만 어떤 영역대의 소리가 불쾌함을 유발하는지는 정확히 모른다”고 말했다. 오헬러 교수는 “다만, 우리가 생각하고 있는 것보다는 음높이가 주는 영향력이 훨씬 큰 것 같다”고 덧붙였다.

국내 소리 전문가들의 반응도 비슷했다. 소리이비인후과 신유리 원장은 “이 음역대의 소리는 인간의 들을 수 있는 가장 높은 음역대이면서 가장 증폭이 크기 때문에 들을 때 더 불쾌하고 예민하게 반응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연구에서 흥미로운 점은 사람들이 소리를 어떻게 인식하느냐에 따라서 소리의 좋고 나쁨에 관한 평가가 달라진다는 점이다. 
연구팀은 이번 소리 실험 참가자의 절반에게 앞으로 분필로 칠판 긁는 소리를 듣게 될 것이라고 언질을 주었고, 나머지 참가자들에게는 현대 음악을 들을 것이라고 예고했다. 그 뒤 참가자들에게 들었던 음에 대해서 불쾌했는지 기분 좋았는지 평가하도록 했다. 그리고 연구팀은 참가자들의 혈압, 심박동수, 땀과 같은 스트레스 반응을 측정했다.

그 결과, 분필로 칠판 긁는 소리를 들을 것이라고 예고받은 사람들이 음악을 기대했던 사람들보다 (분필로 칠판 긁는)소리들을 더 불쾌한 것으로 평가했으며, 스트레스 반응 또한 더 강하게 나타난 것으로 조사됐다.

이 연구결과는 이번 주 미국 샌디애고에서 열리는 미국음향학회(Acoustical Society of America) 연례회의에서 발표됐으며 인터넷 건강정보지 웹엠디(WebMD)가 11월 4일 보도했다.


출처: 건강을 위한 첫걸음 하이닥 (www.hidoc.co.kr)

목록  인쇄
   
검색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명 작성일 조회
80 아프면 바로 진통제?! 습관되면 신장암 위험 관리자 2015-11-21 2148
손톱으로 칠판 긁는 소리에 경악하는 이유는? 관리자 2015-11-21 2228
78 원로배우 김추련 우울증으로 자살 관리자 2015-11-21 2130
77 성유리 꿀광 피부 따라하기, 어렵지 않아요 관리자 2015-11-21 2126
76 여친이 갑자기 살 뺐다면 ‘결별’의 신호? 관리자 2015-11-21 2136
75 기후변동에 심혈관질환 증가 경고 관리자 2015-11-21 2080
74 외상외 사지절단의 주원인, 당뇨병성 신경병증 관리자 2015-11-21 2161
73 좀더 안전하게 방사선 진료 받기 관리자 2015-11-21 2102
72 소아비만! 부모와 함께 하는 다이어트법 관리자 2015-11-21 2099
71 허리 아프다고 복대 차는 것이 좋을까? 관리자 2015-11-21 274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